기후위기시계
  • 엔하이픈, 새 앨범 첫 주 판매량 81만 장…자체 신기록
엔하이픈 [빌리프랩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그룹 엔하이픈(ENHYPEN)이 첫 정규 앨범의 첫 주 판매량으로 자체 최고 기록을 세웠다.

19일 음반 판매량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에 따르면 엔하이픈(정원, 희승, 제이, 제이크, 성훈, 선우, 니키)이 지난 12일 발표한 첫 정규 앨범 ‘디멘션: 딜레마(DIMENSION : DILEMMA)’가 발매 일주일(2021.10.12-2021.10.18)동안 총 81만 8716장 판매됐다.

엔하이픈은 발매 당일 50만 1000여 장의 판매량으로 일찌감치 ‘하프 밀리언셀러’를 달성한 이후 30만 장 이상을 더하며 첫 주 판매량 자체 기록을 경신, 명실상부 ‘4세대 핫 아이콘’임을 입증했다.

또한 엔하이픈은 2020년 데뷔한 아이돌 그룹 중 가장 많은 첫 주 판매량 기록을 세운 것은 물론, 지난 4월 발표한 ‘보더 : 카니발(BORDER : CARNIVAL)’의 첫 주 판매량(38만 4699장)보다도 배 이상 많은 실적을 달성했다.

엔하이픈의 새 앨범은 국내 차트뿐만 아니라 글로벌 차트에서도 강세를 보이고 있다. 미국, 일본 등 주요 음악시장에서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정상을 차지한 데 이어 앨범 발매와 동시에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이틀 연속 1위와 주간 차트 1위를 차지했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