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웅진식품, 장수 음료 ‘아침햇살’·‘초록매실’로 빙과시장 진출

  • 찹쌀떡·얼음 넣어 식감 살려
    전국 편의점 우선 출시
  • 기사입력 2020-04-01 15:3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웅진식품이 장수 음료제품인 ‘아침햇살’과 ‘초록매실’로 빙과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웅진식품은 아침햇살과 초록매실을 바 제형의 아이스크림으로 새롭게 선보인다고 1일 밝혔다.

아침햇살 아이스바는 아침햇살의 원료를 그대로 담아 기존 음료의 맛을 구현했다. 내부에 찹쌀떡을 더해 쫀득한 식감까지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초록매실 아이스바는 사각사각 씹히는 얼음 알갱이가 들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아침햇살바(왼쪽)와 초록매실바 제품 이미지 [제공=웅진식품]

아침햇살·초록매실 아이스바는 전국 편의점에서 구입할 수 있다.

1999년 출시된 아침햇살은 꾸준한 인기를 끌며 국내 대표 쌀 음료로 자리잡았다. 같은 해 출시된 초록매실도 20주년을 맞아 최근 340㎖ 소용량 페트 제품을 새로 선보이는 등 제품 라인업 강화에 나섰다.

박애리 웅진식품 빙과류 담당 팀장은 “스테디셀러 음료인 아침햇살과 초록매실 고유의 맛과 향은 유지하면서 색다른 시원함을 접목시켜 웅진식품 최초의 빙과 제품을 선보이게 됐다”고 말했다.

ham@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