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코로나19 판매 절벽에 4월 車 프로모션 봇물

  • 개소세 인하에 최대 600만원 지원
    저금리 할부로 고객 잡기
  • 기사입력 2020-04-01 14:4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원호연 기자]코로나19 여파로 수요 부진에 시달리는 국내 자동차 업계가 4월 프로모션에 총력전을 펴고 있다.

1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한국GM는 스파크(LS/Van 제외) 구매 고객에게 10년 자동차세에 상응하는 100만원을 지원한다. 말리부, 트랙스, 이쿼녹스 구매 고객에게는 7% 취득세를 지원한다.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 이쿼녹스 구매 고객에게 36개월 전액 무이자 할부를 제공하며 최초 1년간 월 1만원으로 차량을 구입할 수 있는 '만원의 행복' 할부 프로그램도 제공한다.

트래버스와 콜로라도 고객은 1.9∼2.9%의 이율로 최대 72개월 할부를 이용할 수 있다.

신입생·졸업생, 신규 입사자·퇴사자, 신혼부부, 출산·임신 가정 등 9가지에 해당하면 스파크 20만원, 말리부·트랙스·이쿼녹스·콜로라도·트래버스 구입시 30만원 추가 할인 혜택을 주는 '새출발 프로모션'도 연장했다.

노후차 보유 기간에 따라 최대 70만원을 추가로 할인해준다.

쌍용차는 이달 G4 렉스턴과 코란도, 티볼리 등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전 모델 구매 고객에게 선수율 제로 및 무이자할부(36개월)를 제공한다.

추가로 국내 최장인 10년·10만㎞ 보증과 함께 블랙박스·프리미엄 틴팅 등으로 구성된 기프트 패키지나 최대 100만원 할인 중 원하는 혜택을 제공한다.

전 모델에 대해 할부 기간에 따라 1.9∼3.9%(36∼72개월) 금리를 제공하고, 3.9% 금리로 60·72개월 할부를 이용하면 취득세 최대 150만원(G4 렉스턴, 그 외 차종 100만원)도 지원한다.

렉스턴 스포츠·칸 구매 고객은 첫 12개월은 한달 1만원만 내고 잔여기간 동안 원리금을 분할 납부하는 '여유만만365 할부' 제도로 구매 부담을 낮출 수 있다.

르노삼성자동차 역시 할인 경쟁에 나섰다. 소형 SUV XM3 구매 고객에게 최대 72개월간 3.9% 할부 또는 36개월간 5.5% 할부 프로그램을 제안했다..

전기차 SM3 Z.E. 구매 고객에게는 최대 60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을 준다. 현금으로 구매할 경우엔600만원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초소형 전기차 르노 트위지 구매 고객은 최대 60개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이나 최대 24개월까지는 1% 금리로 이자만 납입하는 할부 프로그램을 활용할 수 있다.

SM6를 계약하면 선택한 트림(등급)보다 상위 트림의 차량으로 업그레이드해준다. 최대 혜택금액은 245만원에 달한다.

아울러 5년 지난 르노삼성 노후차 보유 고객에게 최대 50만원을 할인해주고, 다른 브랜드 차량도 30만원을 지원해준다.

QM6 고객에게는 최대 150만원 상당의 구입비 지원이나 최대 50만원의 현금 지원 혜택을 준다. 10년 경과 노후차 보유 고객에게는 30만원을 추가 할인해준다. 13인승 르노 마스터 버스 고객에게도 180만원 상당의 용품 구매 비용 또는 현금 100만원 등 혜택을 준다.

정부가 지난달 시작한 개별소비세 인하(5%→1.5%)는 4월에도 계속된다.

이에 따라 승용차 구매자는 개소세 최대 감면 한도인 100만원에 교육세 30만원(개소세의 30%), 부가가치세 13만원(개소세·교육세 합산액의 10%) 등 최대 143만원을 감면받을 수 있다.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