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새 주인’ 만난 웅진코웨이…‘배당정책’ 등 해결과제 산적

  • 기사입력 2020-02-17 11:2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웅진코웨이가 새 주인 넷마블을 만나 대주주 불확실성을 해소했지만, 중장기 사업전략, 배당정책 등이 확실해지기 전까지 당분간 주가 변동성은 불가피하다는 증권가 전망이 나오고 있다.

17일 증권가에 따르면 웅진코웨이는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연결 기준)으로 전년동기 대비 65.4% 감소한 446억원을 기록했다. 당기순이익은 193억원으로 72.4% 줄어들었다. 설치·수리기사인 ‘CS닥터’ 퇴직금 및 수당 관련 충당금 770억원을 반영하는 등 일회성 요인이 주로 작용했다.

박신애·이동현 KB증권 연구원은 이날 “CS닥터의 정규직 전환 결정으로 인해 인건비 부담 증가가 불가피하고, 중장기 성장 동력 확보 등에 따라 배당금이 하락할 가능성이 존재한다”며 웅진코웨이 목표주가를 10만원으로 9% 하향 조정했다. 강승연 기자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