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산업일반
  • 풍성한 명절음식에 폭풍식욕…우리 아이 치아건강 지키는 방법은?

  • - 당분 많은 명절 음식 섭취 후 칫솔질 하도록 교육
    - 치아교정 중인 자녀에겐 부드러운 음식 위주로
  • 기사입력 2020-01-26 07:2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손인규 기자]가족, 친척들과 함께 맛있는 음식을 먹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설 명절이다. 하지만 다양한 음식과 간식 등 먹거리가 풍성한 명절은 평소 생활패턴과 식습관이 달라져 건강에도 영향을 준다. 치아도 예외는 아니다. 특히 아동의 경우 치아관리 중요성에 대한 인지가 성인에 비해 낮아 부모의 관심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아동은 성인에 비해 치아 유기질 함량이 많아 단 음식을 많이 섭취하면 충치 발생이 더 빨라진다. 명절은 약과, 식혜, 한과, 떡 등 충치를 유발하는 음식이 유독 많다. 이 기간 동안 건강한 치아를 유지하기 위해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올바른 칫솔질이다.

칫솔질은 식후 정확한 방법으로 해야 한다. 그러나 간식이 잦은 명절에는 음식을 먹고 난 뒤에 꼬박꼬박 칫솔질을 하기란 어렵다. 양치질이 여의치 않은 상황이라면 물을 마시거나 물로 입 안을 가셔내 음식 찌꺼기를 씻어내도록 한다. 자기 전 꼭 치아 사이의 음식물 찌꺼기가 남지 않도록 치실, 치간 칫솔을 사용해 올바른 칫솔질을 하는 것도 중요하다.

아이들의 턱관절도 주의해야 한다. 특히 설에는 찰진 떡국이나 딱딱한 생밤 등 턱에 무리를 주는 음식 섭취량이 많아 턱관절에 무리를 줄 수 있다. 명절 음식 중 턱관절에 무리를 줄 수 있는 질긴 음식은 자제하고 무리하게 턱관절을 사용했다면 2시간 이상은 휴식을 주도록 한다.

진세식 강남유디치과의원 대표원장은 “자녀가 턱관절 통증이 있다면 명절 동안 무리하게 사용하는 것은 자칫 더 큰 질환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말했다.

만약 자녀가 치아교정 중이라면 음식 섭취에 더욱 신경을 써야 한다. 한과나 약과 등 끈끈한 음식은 교정 장치나 치아 사이에 음식물이 끼여 충치를 유발할 수 있다. 또한 갈비나 떡 등 질기고 딱딱한 음식을 무리해서 먹으면 교정장치가 떨어지거나 변형될 수 있다.

진 원장은 “명절 음식 중 부드러운 음식을 찾아 먹는 것이 도움이 된다”며 “고기류는 뼈를 씹지 않도록 주의하고 사과나 배 등의 과일은 앞니로 베어 먹는 것보다 작게 잘라 어금니를 사용해 먹는 것이 안전하다”고 말했다.

ikso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