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연
  • 지상갤러리

  • 기사입력 2019-11-11 11:2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유승호, 라멜라 양, 잉크, 캔버스에 아크릴, 245x183.6cm, 2019 [씨알콜렉티브 자료]

문자산수로 유명한 유승호의 개인전 ‘라멜라 양(Miss Lamella)’가 열린다. 문자를 촘촘하게 그려 텍스트와 이미지의 경계를 흐리는 작업을 해온 작가는 이제는 이 둘을 화학작용처럼 서로 반응시킨다. 펜으로 쓰거나 그린 선을 번지게 하며, 선과 이미지 사이 지대를 탐구한다. 가장 자연스로운 상태로의 회화다. 마포구 성미산로 씨알콜렉티브, 11월 30일까지.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