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현대車, 소외이웃 문화예술 나눔 협약
현대자동차그룹은 11일 제주도 해비치호텔&리조트에서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및 전국 10개의 문화예술회관과 ‘문화예술분야 나눔사업 협약식’을 갖고, 문화 소외이웃을 위한 문화 나눔 실천과 지방 문예회관 활성화에 앞장서기로 했다.

현대차그룹은 이번 협약을 통해 문화 소외계층에 공연관람 기회를 제공하는 ‘해피존 티켓나눔’ 사업과 문화예술 분야와의 동반성장을 꾀하는 ‘2012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을 후원한다.

지난해부터 시작한 ‘해피존 티켓나눔’은 전국의 10개 문예회관의 공연장에 ‘해피존’ 관람석을 지정하고, 이를 아동센터 청소년, 독거노인 등 문화소외계층을 위한 일정 규모의 관람석으로 상시 제공하는 현대차그룹의 문화 나눔 사업이다. 현대차그룹은 회사의 주요 사업장이 위치한 서울 예술의전당, 경기 문화의전당, 전주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당진 문화예술의전당 등 지역 문예회관 10곳과 함께 문화 소외계층 초청사업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김대연 기자/sonamu@heraldcorp.com


현대자동차그룹과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및 전국 10개 문화예술회관 관계자들이 ‘문화예술 분야 나눔사업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