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해외토픽
  • AV배우 티파니 식스, 알고 보니 중학교 과학교사…과거 경력 때문에 해고

  • 기사입력 2012-04-28 13:5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생생뉴스] ‘티파니 식스’라는 가명으로 포르노 영화에 출연했던 미국의 여교사가 결국 해고됐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옥스나드 교육위원회는 지난 18일 리처드 헤이독 중학교 과학교사인 스테이시 할라스(31)에 대한 징계위원회를 열어 해고를 결정했다.

할라스는 교사가 되기 전 대학원 등록금과 생활비를 벌기 위해 ‘티파니 식스’라는 가명을 사용해 수십편의 포르노 영화에 출연한 것으로 드러났다.

‘티파니 식스’로 출연했던 성인비디오를 본 학생들이 이 사실을 학교 측에 사실을 알리면서 그녀의 과거가 알려지게 됐다.

이에 학교와 교육위원회 측은 교사의 품위를 손상시켰다며 할라스를 해고했다.

그러나 할라스의 변호인은 “할라스는 범법행위를 저지르지 않았고, 교직에도 충실했다”며 항소의 뜻을 밝혔다.

사진=IBTimes 트위터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