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유가 150弗 넘을수도”

  • 기사입력 2012-02-22 11:4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파이낸셜타임스 보도

브렌트유·WTI 최고치 경신



국제유가 결정의 기준인 북해산 브렌트유와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이 21일(현지시간) 각각 8~9개월 만에 최고치를 경신했다. 핵무기 개발을 고집하는 이란발(發) 원유 공급 차질 가능성이 고조되면서 ‘원유가 급상승→세계경제 부담’이 현실화할 것이라는 우려가 심화하고 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3월 인도분 WTI는 배럴당 105.84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지난주 종가보다 2.60달러(2.5%) 오른 것으로, 9개월 만에 최고치다.

같은 날 런던 ICE선물시장에서도 브렌트유는 121.42달러를 기록해 8개월 만에 최고 수준을 보였다.

이와 관련, 세계 최대 석유거래업체 비톨의 이언 테일러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국제유가가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던 2008년의 배럴당 150달러를 넘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고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가 보도했다. 

<홍성원 기자> / hongi@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