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나가수’ 진짜 바비킴의 재래 “음표위를 날았다”

  • 기사입력 2011-09-18 19:2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가수 바비킴이 ‘골목길’을 통해 본연의 색깔을 드러냈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우리들의 일밤-나는 가수다’(이하 나가수)에서는 7라운드 1차경연이 펼쳐졌다. 7라운드 1차 경연은 새 가수 김경호의 합류로 더욱 풍부해진 장르로 치열한 경쟁이 예고됐다. 7인의 가수들은 무대에 올라 각자의 미션곡을 열창했다.



이날 바비킴은 신촌블루스의 ‘골목길’을 선곡했다. 바비킴은 ‘골목길’을 “레게, 힙합, 재즈 세 요소가 합쳐져 자유롭게” 선보이려고 했고 이를 통해 그동안 자신을 얽메고 있던 압박감을 벗고 자유로운 ‘진짜 바비킴’을 보여주고자 했다.



바비킴은 자신의 말대로 이날 무대를 흥겨운 진짜 바비킴의 무대로 만들었다. 그는 특유의 음색으로 ‘골목길’의 원곡에 충실하게 시작했지만 이내 랩과 레게리듬을 섞어 절로 어깨가 들썩이는 흥겨운 무대를 선보였다. 마치 술 한잔 걸친 흥겨움이 섞여있는 바비킴 특유의 랩으로 더욱 빠르고 그루비하게 변한 무대에 관중들도 동료가수들도 놀랐고 이내 흥겨운 무대에 열광했다.



한편 새 가수 김경호도 바비킴의 중간에 나온 랩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않았고 “차라리 중간쯤에 내보내주시지”라는 푸념섞인 말로 긴장을 표현했다. 바비킴은 “노래 초반부터 호응하던 관객들에게서 자신감을 얻고 고맙다”는 말과 함께 아쉬움보다는 즐기면서 불렀다는 만족감을 표시했다. 자문위원들도 “진짜 바비킴이 돌아왔다”. “음표를 타고 날으는 모습이 보였다”며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이슈팀 박상준기자/ sjstudio@issuedaily.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