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용감한형제 “독설? 가수 지망생들에게 하고 싶은 말”

  • 기사입력 2011-09-15 14:5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작곡가 용감한형제(본명 강동철)가 독설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용감한형제는 지난 14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어제 ‘가수와 연습생’ 잘 보셨나요?”라며 “독설이라고 여기저기 기사가 많이 났던데 독설이라기 보다는 가수를 꿈꾸는 수많은 지망생들에게 하고 싶은 말이라고 생각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그는 지난 13일 방송한 MBC 추석특집 ‘가수와 연습생’에서 심사위원으로 출연, 출연진을 향해 거침없는 충고로 눈길을 끈 바 있다.

이날 용감한형제는 티아라와 같은 소속사 연습생인 최수은과 송아름에게 “솔직히 무엇을 평가해야 할지 모르겠다. 그냥 티아라를 본 것 같아서 좋았던 것 같다“고 말하는가 하면, 배우 지현우와 함께 나온 가수 티아에게는 ”냉정하게 말해 그냥 댄서인 줄 알았다. 연습생이 10만 명인데 잘 되려면 미친 듯이 해야 한다“고 충고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용감한형제, 독설계에 새로운 별“, ”조금 심하다 싶었지만 생각해보면 옳은 말“, ”용감한형제처럼 직설적으로 말해주는 사람도 있어야 된다“며 다양한 의견을 표했다. 



한편 용감한형제가 프로듀싱한 걸그룹 브레이브걸스는 최근 ‘툭하면’으로 인기몰이에 나서고 있다.

이슈팀 박건욱기자/ kun1112@issuedaily.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