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장근석, 윤석호 감독 ‘사랑비’ 출연
‘제 2의 배용준’ 장근석<사진>이 ‘겨울연가’ 의 윤석호 감독과 만난다.

홍보사 와이트리미디어는 9일 장근석이 윤석호 감독의 신작 ‘사랑비’(가제)의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가을동화’ 와 ‘겨울연가’ 에서 호흡을 맞춘 윤감독과 오수연 작가가 10년만에 의기투합한 ‘사랑비’는 1970년대와 현대의 사랑을 동시에 그릴 예정이다. 시대를 초월하는 사랑의 본질을 이야기할 이번 작품에서 ‘제2의 욘사마’로 불리며 한류 ‘대세’ 가 된 장근석이 출연해 기대를 모은다.

장근석은 극중 1970년대 순애보를 펼치는 미술학도 서인하역과 일과 사랑 모두에 자유분방한 포토그래퍼이자 서인하의 아들인 서준 역을 맡아, 1인 2역을 소화한다.

‘사랑비’는 내년 상반기 방송을 목표로 다음 달 촬영에 돌입한다. 


<박동미 기자@Michan0821>/pd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