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김선호 전 연인은 기상캐스터 출신?…유튜버 이진호 “쩔쩔매는 이유 있어”
[OSEN]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배우 김선호의 전 연인 A씨의 정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 19일 연예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는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에 '전 여친 정체가 왜? 김선호 쩔쩔매는 이유'라는 제목의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진호는 "김선호의 전 연인 A씨의 정체가 밝혀진다면 상당한 파급력이 있을 것"이라며 "A씨가 어떤 인물인지 대중들이 알게 되면 김선호의 이미지에도 타격이 예상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선호가 모든 걸 털고 솔직하게 현 상황을 마주한다면 반전의 여지가 있을 것으로도 보인다"면서 "다만 A씨의 폭로글을 100% 전부 확신하기 어렵다는 판단을 내렸다"고 밝혔다.

소속사의 입장이 늦어진 것에 대해서도 "본래 소속사는 무대응을 할 방침이었으나 광고주들의 사실관계 요청이 쏟아지고 언론사들의 요청 또한 무시할 수 없었을 것"이라며 "'갯마을 차차차'가 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데 사생활 논란으로 작품에도 큰 민폐를 끼치게 됐다"고 했다.

이후 온라인에서는 A씨의 정체가 유명 기상캐스터 출신이라는 루머가 확산됐다.

스포티비뉴스는 20일 A씨에 대해 "2000년대 말부터 2010년대 중반까지 방송가에서 활약한 미모의 재원"이며 "현재는 방송가를 떠난 상태고 커머스 관련 사업을 하고 있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husn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