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경주시, 신라왕궁 복원의 시민염원 담은 '신라석재 헌증식'
기관단체, 시민 등 귀중한 문화자료 67점 헌증
이미지중앙

26일 오후 최양식 경주시장(사진 오른쪽)이 김기조 문화원장과 함께 신라석재를 안치하고 있다.(사진제공=경주시)


[헤럴드 대구경북=은윤수 기자]경북 경주시는 26일 신라왕궁 복원현장인 경주월성 해자 발굴 현장 일원에서 신라석재 67점의 헌증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신라왕궁 발굴·복원의 경주시민 염원을 담은 이날 헌증식에는 최양식 시장, 김기조 문화원장, 이상필 향교 전교를 비롯한 신라석재를 기증한 기관단체, 시민 등 300여명이 참석해 헌증식을 축하하며 성공적인 왕궁복원을 기원했다.

행사는 석재 헌증 과정의 영상시청, 경과보고, 헌증식에 이어 고유문 낭독, 기념사와 청, 적, 황, 백, 흑의 음양오행설에서 풀어낸 다섯 가지 순수하고 섞음이 없는 기본색인 오방색 천으로 치장한 신라석재 안착으로 마무리 됐다.

신라왕경 복원에 의미를 더하고 대국민 공감대 조성 등을 위해 최 시장의 제안으로 시작한 신라석재 헌증운동은 지난해 1차에서 9개소 26점 기증을 시작으로 이번 2차에서는 15개소 67점이 기증돼 시민들의 왕궁복원 의지와 열망을 짐작할 수 있게 했다.

이미지중앙

26일 오후 최양식 경주시장이 신라왕궁 복원의 신라석재 헌증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경주시)


이상필 경주향교 전교는 고유문에서 "무너진 성곽과 땅속 깊이 신음하던 궁궐을 옛 대로 복원해 신라인의 삶과 숨결을 느끼며 함께 호흡하고자 한다"며 "돌조각 하나라도 모아지고 모아져서 진정한 서라벌의 자존심이 머무는 자리가 되고 안식처가 되도록 굽어 살펴 주시길 천지신명에게 고한다"고 밝혔다.

최양식 시장은 기념사를 통해 "귀중한 석재를 기증해 준 모든 분들께 감사를 드린다"며 "신라왕궁 복원에 있어 석재부재를 널리 수집해 왕궁복원의 완성도와 복원성을 제고하고 민간 참여를 통해 시민의 역량 결집이 중요한 만큼 석재 기증에 전 시민들의 관심과 성원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yseu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