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현대차 서주호 상무 영입... ‘세계적 자동차 디자이너’

현대자동차가 세계적 디자이너 영입을 통해 글로벌 디자인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있는 가운데 또 한 명의 세계적 자동차 디자이너를 영입했다.

현대차는 10일 GM 및 BMW 등에서 디자인 경험을 두루 거친 서주호<사진> 디자이너를 현대디자인이노베이션실 상무로 영입한다고 밝혔다.

이달 16일부터 현대자동차에 합류하게 될 서주호 상무는 미래 디자인 트렌드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미래 혁신기술 분야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선행 디자인 혁신을 주도하게 된다.

서 상무는 양산차의 선행 디자인 외에도 전기차 등 미래 모빌리티 기술 디자인 솔루션을 제시하고 디자인 외 영역과의 융합, 협업을 도모하는 역할을 맡는다.

특히 고성능 전기차의 선행 및 양산 디자인을 이끈 경력은 현대차 EV 라인업 디자인의 경쟁력을 제고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이정환 기자/atto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