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온산농협-한국석유공사, 농번기 맞은 거남마을 일손돕기

  • 2017-05-19 14:40|이경길 기자
[헤럴드경제=이경길(울산) 기자]

이미지중앙

울산 온산농협(조합장 정차길)과 한국석유공사 울산지사는 19일 온산 거남마을에서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배 적과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온산읍사무소 인근에 위치한 거남마을은 대부분 고령자들이 배 과수원을 운영해 심각한 일손 부족을 겪고 있는 실정이어서 임직원 50여명이 최고품질의 배 수확을 위한 솎아내기 작업을 5가구 1만5000평의 과수원에서 실시했다.

한편 한국석유공사 울산지사는 온산농협과 협력해 온산읍 독거노인, 다문화가정, 지역아동센터, 노인요양원 및 인근 군부대 등에 소통을 통한 재능기부 및 관련 지역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hmdlee@heraldcorp.com
광고_한국동서발전
MDFS농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