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포토뉴스]오늘경칩, 울릉도 부지깽이 나물 새순 수확

  • 2017-03-05 14:40|김성권 기자
이미지중앙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긴 겨울의 한파가 지나가고 날씨가 풀리면서 이른 봄을 맞이하는 손길이 분주하다.

만물이 겨울잠에서 깨어난다는 경칩(驚蟄)5일오후, 독도를 품은 경북 울릉도에도 봄은 조금씩 무르익고 있다.

울릉도 서면 남양의 양지바른 기슭의 비탈진 밭에서 겨우내 눈 속에 자란 부지깽이 새순을 채취하는 노부부의 손길이 마냥 바쁘기만 하다.(사진=독자 최종술씨 제공)

ksg@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