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영천시, '기업애로 청취단' 운영으로 기업하기 좋은도시 조성
기업애로 Zero, 찾아가는 기(氣)-up 애로 청취활동 추진
이미지중앙

영천시 항공기업유치과 직원들로 구성된 찾아가는 기업애로 청취단.(사진제공=영천시)


[헤럴드 대구경북=은윤수 기자]경북 영천시는 지난 3월부터 기업의 목소리를 찾아가서 듣고 기업애로를 적극 해소키 위해 '찾아가는 기업애로 청취단'을 구성해 기업지원활동을 추진하고 있다고 1일 밝혔다.

기업애로 청취단은 기업관련 입지, 자금, 창업 등 분야별 담당자로 구성돼있으며 매주 금요일을 '기업애로 해소의 날'로 지정해 기업지원 사각지대에 있는 개별공업지구 14개소 내 300여 기업을 대상으로 현장 방문을 통한 1:1 기업애로 청취 및 규제 상담을 추진하고 있다.

적극적인 기업애로 청취단 활동을 통해 임고 매호공업지구 내 토사유출 해결, 금호 삼호공업지구 진입로 관련 애로 발굴 등 지난 3월부터 20여건의 기업애로를 발굴·해결해 기업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시는 기업애로 청취단 운영 뿐만 아니라 유해 화학물질 취급업체를 대상으로 지난 4월20일부터 2주간 안전사고 집중 예방활동 및 기업애로 청취활동을 통해 맞춤형 현장지원을 실시했다.

양만열 항공기업유치과장은 "앞으로 지역 내 기업지원기관의 컨트롤타워로서 기관 간 긴밀한 업무연계 및 협력을 통한 원스톱 지원을 실시해 기업하기 좋은 도시 조성을 위해 더욱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yseu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