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밴드 고래야, 美 공영 라디오 NPR 간판 ‘타이니 데스크 콘서트’ 출연

  • 기사입력 2020-07-06 09: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플랑크톤뮤직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전통음악과 팝을 결합한 독특한 장르의 음악을 선보이는 6인조 밴드 고래야가 한국 뮤지션으로는 두 번째로 미국 공영라디오 NPR ‘타이니 데스크 콘서트’에 출연했다.

플랑크톤 뮤직은 고래야가 최근 미국 공영라디오 NPR ‘타이니 데스크 콘서트’에 출연, ‘날이 새도록’, ‘왔단다’, ‘잘자라’ 3곡을 연주했다고 밝혔다.

‘타이니 데스크 콘서트’는 미국 공영 라디오 방송국 NPR의 음악프로그램으로 방송국 사무실에서 연주하는 콘셉트의 공연 영상 프로그램이다. 콜드플레이, 아델, 테일러 스위프트등 세계적인 팝스타들이 출연했으며, 2017년엔 한국 음악인으로는 유일하게 씽씽이 출연해 화제가 됐다.

NPR 사무실에서 촬영됐던 타이니 데스크 시리즈는 현재 코로나19로 인해 잠정 중단되었으며 뮤지션이 각자의 스튜디오와 집에서 직접 촬영한 영상을 제공하는 타이니 데스크 (홈) 콘서트 시리즈로 연재되고 있다. 셀프 카메라의 형식을 취하지만 NPR 타이니 데스크의 메인 프로듀서 밥 보일렌(Bob Boilen)이 직접 아티스트를 선정하고 소개한다.

고래야는 2010년에 데뷔한 이후, 2012년 KBS2 ‘탑밴드2’에 출연하며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다.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펼쳤고 현재까지 6개 대륙 34개국 51개 도시에서 공연을 선보이며 장르의 경계를 넘나드는 음악으로 대중을 사로잡고 있다. 2016년부터는 미국의 음악 에이전시 소리(SORI)와 협력하며 매년 미국 투어를 진행했다. 2017년에는 센트럴파크에서 열리는 음악축제인 썸머스테이지 NYC에도 참여했으며, 링컨센터 아트리움, 케네디센터 밀레니엄 스테이지, 스미소니언 프리어 갤러리 등 미국내 유명 공연장에 이름을 올렸다. 고래야의 타이니데스크 출연은 이러한 지속적인 미국 진출의 성과라고 할 수 있다.

고래야는 오는 20일 정규 4집 ‘박수무곡’을 발표한다. 타이니 데스크에서 연주한 3곡을 포함해 총 9곡의 노래를 담았다. 이어 31과 8월 1일에는 CJ아지트 광흥창에서 10주년 기념 공연이자 정규 4집 음반발매 콘서트를 열 계획이다.

sh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