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삼성·현대차·LG, 러시아 공장 '셧다운' 연장

  • 러시아 휴무기간 30일까지 연장 영향
  • 기사입력 2020-04-06 14:2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이정환 기자] 삼성전자와 현대자동차, LG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멈춰선 러시아 공장의 셧다운 기간을 연장했다.

6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LG전자는 러시아 정부 지침에 따라 이날 재개될 예정이던 현지 공장 가동을 추가로 중단키로 했다. 이는 러시아 정부가 대통령령으로 휴무기간을 기존 3일에서 30일까지로 연장했기 때문이다.

삼성전자는 칼루가에서 TV를, LG전자는 루자에서 가전과 TV를 주로 생산하고 있으며 현대차는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연간 20만대 규모의 생산 능력을 갖춘 공장으로 현지 모델인 쏠라리스, 리오(기아차) 등을 생산하고 있다.

LG전자 관계자는 "현지 보건정책, 지역 상황 등을 고려해 4월 30일까지 가동중단 기간을 연장한다"고 밝혔다. 삼성전자 공장의 재가동 일정은 미정이다.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