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화성시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노래방 223개소 자발적 휴업

  • 기사입력 2020-04-01 16: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화성)=지현우 기자] 전국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화성시에서도 적극적인 지도 점검과 자발적인 휴업 등으로 코로나19 극복에 나섰다고 1일 밝혔다.

우선 노래연습장 371개소 중 223개소가 오는 5일까지 임시 휴업한다. 이번 조치는 시의 자발적 휴업 권고를 노래연습장협회가 적극 받아들이면서 이뤄졌다. 콜센터와 종교시설, PC방, 체육시설, 유흥업소, 요양원, 학원 등 코로나19 감염 고위험 사업장 4528개소 현장점검도 진행 중이다.

사회적거리두기로 임시 휴업 중인 노래방. [화성시 제공]

시는 방역지침 위반 사항을 적발할 경우 강력한 행정처분과 코로나19 감염으로 인한 피해 발생 시 구상권도 함께 청구할 방침이다. 공직사회 내에서도 점심시간 시간차이용과 구내식당 안전 가림막 설치, 불필요한 외출과 사적모임 최소화 등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 중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영업손실에도 불구하고 자발적으로 휴업에 동참해 준 노래연습장 대표분들께 감사드리며 사회적 거리두기가 코로나19를 잠재우는 터닝포인트가 될 수 있도록 시민분들의 적극적인 참여 부탁드린다”고 했다.

deck91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