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日국민 “도쿄올림픽 취소·연기해야” 80%

  • 기사입력 2020-03-16 11: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도쿄올림픽 개최를 연기해야한다는 설문결과를 보도한 스포니치 신문. [스포니치 캡처]

아베 일본 수상과 도쿄올림픽 조직위는 ‘코로나 문제없다. 올림픽은 무조건 개최한다’고 밀어붙이고 있지만, 해외 스포츠 및 방역 전문가들은 물론 이제는 일본 국민들도 이에 대해 회의적인 시각이 확산되는 모양새다.

스포니치는 지난 14 일 공식 사이트 ‘스포니치 아넥스’에서 도쿄 올림픽 개최에 대한 긴급 설문 조사를 실시했고 890 명이 응답 한 가운데 ‘연기해야한다’는 답변이 전체의 57.2 %(509 명)로 가장 많았다.

‘중단해야한다’는 의견이 20.6 %(183 명)로 2위였다. “치료법이 없는 감염이 발생하고 있는데 올림픽 개최는 너무 무책임하다”는 의견이다. 연기와 취소 의견을 포함하면 7월 개최에 반대하는 목소리가 80%에 달해 아베의 올림픽 강행론에 일본 국민들조차 고개를 돌리는 현실로 나타났다.

유럽의 각종 축구리그와 미국의 프로스포츠, 각지에서 열리는 올림픽 예선전과 세계선수권까지 줄줄이 연기되거나 취소되고 있는 상황이지만 일본 정부와 아베 총리는 올림픽 개최에 사활을 걸고 있는 모양새다.

아베 신조 총리는 지난 14 일 총리관저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회견을 열고 4개월 앞으로 다가온 2020 도쿄 올림픽과 패럴림픽을 예정대로 개최할 것이라고 밝혔다.

후쿠시마 방사능 통제에도 의문이 제기되고 있는 이번 올림픽은 세계적인 팬더믹이 선언된 코로나19 바이러스까지 겹치면서 정상적인 개최에 꾸준히 문제가 제기되고 있다. 김성진 기자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