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울산지역 공공기관들 “청년인턴 채용, 취업 역량 높인다”

  • 울산시, ‘2020년 산하 공공기관 청년인턴 채용사업’ 시행
    9개 기관 60명 채용, 만 15세~34세 미취업 청년 대상
  • 기사입력 2020-02-18 13:3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울산시청 전경.

[헤럴드경제(울산)=이경길 기자] 울산지역 공공기관들이 청년 미취업자들의 취업 역량 강화를 위해 ‘청년인턴 채용사업’을 진행한다.

울산시는 18일 현재 울산시에 주민등록이 돼 있는 만 15세 이상 34세 이하 미취업 청년들을 대상으로 ‘2020년 산하공공기관 청년인턴 채용사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모집인원은 9개 공공기관 60명이다.

민선7기 공약사업의 일환인 이 청년인턴 채용사업은 ‘울산광역시 청년 기본 조례’에 따라 지난 2017년부터 청년들의 능력개발과 자립 역량 강화를 위해 추진됐다. 시는 공공부문을 중심으로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고 취업 역량과 능력 개발의 한 축이 되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참여 기관은 ▷울산시설공단, ▷울산발전연구원, ▷울산도시공사, ▷울산경제진흥원, ▷△울산신용보증재단, ▷울산테크노파크, ▷울산정보산업진흥원, ▷울산여성가족개발원, ▷울산문화재단 등 9개소다.

채용 시기와 방법 등은 기관별 직무와 예산 상황 등을 감안해 자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며, 총사업비 6억3000만원 가운데 시비는 2억3400만원, 공공기관은 3억9500만원이 투입된다.

시는 지난 2017년 8개 기관이 53명, 2018년 39명, 2019년 9개 기관 61명을 채용하는 등 미취업 청년의 일자리 직무 체험 기회를 제공해왔다.

또한 매년 참가 청년들과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해 청년인턴 사업의 만족도를 조사하고 사업 추진 방향 등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고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산하 공공기관 청년인턴 사업을 통해 지역사회에 대한 이해와 취업 역량을 높이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청년 일자리 창출로 청년들이 살고 싶어 하는 행복한 울산을 구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인턴 경험 만족도 및 필요성은 95.6%로 조사됐으며, 공공기관에서도 사업 필요성 부문에서 90% 이상으로 나타났다.

hmdl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