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세계정상 플루티스트 파올로 타발리오네 내한 공연

세계 최정상의 플루티스트 파올로 타발리오네가 한국을 찾는다 .

플루트아트센터는 바이에른 슈타츠오퍼의 수석 플루티스트이자 잘츠부르크 모차르테움의 플루트 교수로 재직 중인 파올로 타발리오네가 오는 19일 서울 예술의전당에서 내한 연주회를 연다고 17일 밝혔다.

파올로 타발리오네는 밀라노의 라스칼라 극장, 산타 체칠리아 극장, 뮌헨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말러 체임버 오케스트라, NDR 심포니 오케스트라, 취리히 오페라, 드레스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등에서 수석 플루티스트로 활약해왔다. 그는 솔리스트로서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높은 수준의 비르투오소 테크닉과 함께 바로크부터 현대에 이르는 방대한 레퍼토리를 선보여 찬사를 받고 있다.

이번 내한 공연에선 라이네케의 운디네 소나타, 새롭게 편곡한 카르멘 환상곡, 리버만 소나타, 그랜드 폴로네이즈를 감상할 수 있다.

고승희 기자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