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여행/레져
  • 박양우 문체, “관광업계 어려움 클 것…지원방안 마련”

  • 신종 코로나 대응 호텔,공연장 현장 점검,애로 청취
  • 기사입력 2020-02-06 18: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6일 오후 L7 홍대 바이 롯데 호텔과 케이티엔지 상상마당 홍대를 방문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한 현장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현장관계자 등과 피해 최소화를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아울러 업계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광업계 지원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박 장관은 홍대입구역 근처 거리를 찾아 중국인 등 외국인 관광객 동향과 관련 업계 현황을 살피고 L7 호텔의 방역체계를 점검한 뒤, “외국인과 국내 관광객들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해 여행을 자제하고 있어 관광업계의 어려움이 클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문체부도 예방주의 안내문을 배포하는 등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 대책을 마련하고 있는 만큼 현장에서도 입구 및 로비에서부터 방역 태세를 철저히 갖춰주기를 요청드린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박양우 문체 장관의 설명과 수어 해설

박 장관은 이어 업계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열어, 관광업계의 건의사항을 청취한 뒤, “오늘 주신 의견들을 신중히 검토해 관광사업체 지원 방안을 마련하고,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을 신속히 종결하면서도 관광업계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격려했다.

abc@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