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골프존카운티, 진천 '아트밸리CC' 인수…대중제 골프장 전환

  • 기사입력 2020-02-06 09: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아트밸리 CC

[헤럴드경제=김성진 기자] ㈜골프존카운티가 지난 달 20일 충청북도 진천군 ‘아트밸리CC’ 인수를 확정, 채무 변제를 완료하고 지난 4일부터 대중제 골프장(27홀)으로 전환했다. 골프존카운티는 ‘남양레저 변경회생계획안’에 대한 관계인 집회에서 높은 동의율(주주 96%, 채권자 97%)을 얻었으며 1월20일 청주지방법원에서의 인가 결정을 통해 남양레저 지분 100% 확보를 완료했다.

‘아트밸리CC’는 수도권 및 충북 지역의 고객에게 접근성이 좋으며, 천혜의 자연을 최대한 살려 조성되어 있어 매 홀 새로움을 느낄 수 있는 코스로 꼽힌다.

서상현 골프존카운티 대표는 “아트밸리CC 인수 및 대중제 전환을 기점 삼아 많은 골퍼분들이 더욱 저렴하고 편하게 골프 라운드를 즐길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골프존카운티는 지난해에만 6개의 골프장(골프존카운티 사천, 골프존카운티 무주, 골프존카운티 화랑, 레이크힐스 경남, 한림용인, 한림안성)의 인수 및 임차 운영 계약을 체결했으며, 이번 아트밸리CC까지 인수하며 규모를 확장해가고 있다. 이를 통해 골프존카운티는 국내외 19개소 골프장(국내 16개소 국외 3개소) 387홀(국내 333홀 국외 54홀)을 관리 및 운영하게 됐다.

withyj2@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