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부산국방벤처센터, 지난해 48개 기업지원·389개 일자리 창출

  • 설립후 10년간 50여 개 국방분야 중소‧벤처기업 지원
    4600여억원의 매출 달성, 1300여 개의 일자리 창출
  • 기사입력 2020-01-23 11:1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부산)=윤정희 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지난 한해동안 부산국방벤처센터를 통해 지역의 국방분야 중소·벤처기업들이 1352억원의 매출액을 달성하고 국방분야 정부지원금 75억원 획득과 389개의 일자리를 창출했다고 밝혔다.

부산국방벤처센터는 부산시·국방기술품질원·부산은행의 협약으로 2008년 12월 설립됐으며, 현재 사상구 엄궁동에 있다. 그동안 축적된 기술 노하우와 국방 네트워크를 활용해 국방과제 발굴, 국방기술 개발, 교육 및 판로 확보 등 사업 과정 전반에 걸친 맞춤형 지원으로 부산 중소‧벤처기업의 효과적인 방위산업 진출을 돕고 있다.

설립 첫해인 2008년도에 협약기업 15개로 출발해 2019년도에는 48개의 협약기업을 지원하며 최근까지 국방분야 매출 4600억원, 국방과제 정부지원금 530억원, 일자리 1300개를 창출하는 등 괄목할만한 성장을 이뤄,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이바지하고 있다.

특히, 최근 3년간 방위사업청 등 전국 공모 국비지원 개발과제 사업에 적극 참여해, ㈜엠케이 등 5개 기업은 국방벤처지원사업에, 소나테크㈜와 삼호정밀 등은 핵심부품 국산화개발지원사업 과제에 선정되는 등 170여억원의 국비지원 과제를 획득하기도 했다.

2019년 주요 성과로는 ㈜코닥트가 사우디아라비아 경찰특공대에 10만달러(1억1000만원) 상당의 전동등강기를 수출했고, ㈜지비엘에스는 경찰특공대와 공군에 5000만원 상당의 훈련용 모의총기를 납품했으며, 미국 NYPD SWAT 및 경찰학교에 4000만원 상당의 훈련용 모의총기를 수출하는 성과를 거뒀다. 또한, 한국인더스트리는 부산시 지자체개발비 지원사업과제를 통해 개발한 잠수함용 온수기를 해군 및 조선소에 1억5000만원 상당을 납품하는 성과를 거뒀다.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국방벤처센터 협약기업들은 주로 조선‧해양기자재 및 AR‧VR 기술보유 기업으로, 부산국방벤처센터를 통해 진입장벽이 높은 국방 분야에 우리 지역 중소‧벤처기업이 효과적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국방기술품질원과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cgnh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