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태영건설, 지주사 체제로 전환…사업·투자부문 분할

  • 사업·투자부문 분리
    사업별 핵심역량 중심 경영
    미래성장동력 발굴 강화
     
  • 기사입력 2020-01-23 09:3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성연진 기자] 태영건설은 22일 이사회를 열고 사업회사와 지주회사로 인적분할하는 지주회사 체제 전환을 의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인적분할을 통해 태영건설은 자회사 관리와 신사업투자 목적의 지주회사로 ㈜티와이홀딩스(가칭)를 신설한다. 태영건설은 기존 모회사로서의 역할과 경영관리 부담에서 벗어나 건설사업 부문에 집중한다.

태영건설은 지주회사 체제 전환을 통해 그룹의 경영구조 복잡성을 줄여 건설·환경·물류·레저 등 사업부문별 전문성과 투명성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사업과 투자 부문의 역할 분리로 사업별 핵심역량 중심의 경영을 추구하고, 미래성장 동력 발굴에 나선다.

지주회사 체제 전환에서 존속회사인 태영건설과 신설회사인 티와이홀딩스의 분할비율은 약 51:49다. 기존의 태영건설 주주들은 분할 후 상장하게 되는 태영건설과 티와이홀딩스의 분할 비율대로 지분을 보유하게 된다.

태영건설은 이날 이사회 승인에 따라 오는 5월로 예정된 임시주주총회에서 최종적으로 분할에 대한 승인을 받게 된다. 이어 6월 말까지 사업회사와 지주회사의 분할 작업을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태영건설 관계자는 “지주회사 체제 전환을 통해 태영그룹의 경영 전문성과 투명성을 높일 것”이라며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제2의 도약의 발판을 마련한 것”이라고 말했다.

yjsu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