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성현아 "난 생계형 배우”

  • 기사입력 2019-12-12 07:0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TV조선 ‘후계자들’ 영상 캡처]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성현아가 자신을 ‘생계형 배우’라고 했다.

마이데일리에 따르면, 11일 밤 TV조선 ‘후계자들’이 첫방송 됐다. 서민들의 사랑을 받아온 노포 식당에서 비법을 전수받아 최종 후계자로 선정된 1인이 노포 2호점을 개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이상원, 성현아, 조성환과 3명의 일반인이 출연한다.

이날 성현아는 “생계형 배우 맞다”며 “가장이지 않나. 가장이니까 아기도 키워야 하고, 저로 인해서 아이한테 부담을 주고”라고 말했다.

이어 “사실 아이가 원하는 환경을 제가 준 건 아니지 않나. 아이는 아무 잘못이 없고. 제가 아이 이야기를 많이 할 수밖에 없는 건, 사실은 제가 이야기할 수 잇는 가족은 아이밖에 없다. 그 누구도 없다. 아버지도 최근에 돌아가셨고”라고 덧붙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husn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