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삼성생명, 탁구 저변확대·생활체육 활성화 힘쓴다

  • ‘탁구클럽 대축제 왕중왕전’ 개최
    동호인·관계자 등 400여명 참석
    6·7월 권역대회…최종우승팀 가려
  • 기사입력 2019-11-11 11:3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삼성생명은 지난 9일 경기도 용인 삼성생명 휴먼센터 내 삼성트레이닝센터(STC)에서 동호인 선수와 대회 관계자 등 약 4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회 전국 탁구클럽 대축제’ 왕중왕전을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제1회 전국 탁구클럽 대축제’ 는 국내 최고 수준의 남녀 탁구단을 보유하고 있는 삼성생명이 탁구의 저변 확대와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올해 처음 실시한 대회다. 기존 생활체육대회와는 달리 ‘축제 같은 분위기의 탁구대회’라는 취지를 최대한 살렸다. 동호인 개인이 아닌 탁구클럽·탁구장·탁구교실 단위로 참여하게 한 것이 특징이다.

이미 지난 6~7월 서울, 부산, 대전, 수원 등에서 ‘제1회 전국 탁구클럽 대축제’ 권역별 대회를 개최한 바 있다. 이번 왕중왕전은 각 권역별 본선 상위 입상팀을 대상으로 최종 우승팀을 가리고 동호인들과의 화합을 도모하기 위해 실시됐다.

대회는 권역별 대회와 동일한 3인 1팀 단체전으로, 조별예선 이후 본선 토너먼트가 이어지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우승팀에게는 150만원의 상금과 우승기, 우승클럽 명패 그리고 선수 인별 메달이 주어졌다. 준우승팀과 3·4위 결정전에서 승리한 3위 팀에게는 각각 100만원과 50만원의 상금 및 메달이 주어졌다. 한희라 기자/hanira@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