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김정남 “누나 자체가 별”…김완선 “귀여운 동생”

  • 기사입력 2019-08-13 08:1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송형근 기자] 터보 출신 김정남이 김완선을 향한 마음을 드러냈지만, 단칼에 거절당했다.

12일 방송된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가수 김완선과 김정남이 게스트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정남은 “데뷔 전 김완선 누나가 보고 싶어서 ‘젊음의 행진’까지 갔었다. 하늘에 있는 별이라도 따다 주고 싶은데 누나는 자체가 별”이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에 김완선은 “김정남은 귀엽고 친한 동생”이라고 밝혔다.

김정남은 “내가 방송을 찾아보니 게스트로 실제 부부인 오상진, 김소영 부부가 나왔고, 가상부부인 김숙, 윤정수도 출연했더라. 그렇다면 김완선과 나는 예비부부로 부른 것 아니냐?”고 말하기도 했다.

sh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