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미저리’로 컴백 안재욱, 음주운전 공개 사과한 말

  • 기사입력 2019-07-16 16:4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극 ‘미저리’로 컴백하는 안재욱 [연합]

[헤럴드경제=박승원 기자] 올해 초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빚었던 배우 안재욱(48)이 공식 석상에서 사과했다.

안재욱은 16일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에서 열린 연극 ‘미저리’ 프레스콜에서 “죄송스럽고 부끄러워서 일을 정말 그만둘까도 생각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앞서 안재욱은 지난 2월 9일 지방 일정을 마치고 술자리를 가진 후 이튿날 오전 서울로 향하던 중 단속에 적발됐다.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0.096%로 측정돼 면허 정지 처분을 받았다. 그리고 출연 중인 뮤지컬 ‘광화문 연가’와 ‘영웅’에서 하차했다.

그는 “복귀가 이르다는 비난과 질타에도 불구하고, 제가 연기 외에는 할 줄 아는 재주가 없더라. 성실한 모습으로 보답해야 하는데 마치 숨어있는 것처럼 하루하루 임하면 답이 없을 것 같았다”고 그간의 마음 고생을 밝혔다.

이어 “이른 감이 없지 않냐는 질타도 있었지만 최선을 다하면서 어떤 방법이든 기회가 된다면 보답을 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배우는 무대에 설 기회가 없으면 끝이지 않나. 주어진 기회를 소중히 생각하며 학교 다닐 때보다도 더 많이 연습했다. 하루하루 열심히 살며 보답하겠다”고 했다.

그는 거듭 고개를 숙이며 “앞으로는 더욱 사려 깊게 생각해서 행동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미저리’는 소설 ‘미저리’의 작가 폴을 동경하는 팬 애니의 광기 어린 집착을 담은 스릴러로 동명의 소설과 영화로 잘 알려져 있다. 2015년 브로드웨이에서 초연했고 드라마 ‘심야식당’, ‘돌아온 일지매’, ‘궁’, ‘러브어게인’ 등의 황인뢰 PD가 지난 초연에 이어 또 한 번 연출을 맡았다.

김상중·안재욱이 유명 소설가 폴 셸던을 연기하고 폴의 열렬한 광팬 애니 윌크스 역은 길해연·김성령이, 마을 보안관 버스터 역에는 고인배와 손정은 MBC 아나운서가 맡았다.

‘미저리’는 9월 15일까지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에서 공연한다.

power@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