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관광명소
  • 페루찾은 한국 여행객 지난해 3만 2000여 명 전년 대비 10%↑

  • 기사입력 2019-04-08 08:5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김성진 기자] 지난 한해 페루를 방문한 한국인 관광객이 3만 2000 명을 넘어섰다. 페루관광청에 따르면 페루를 찾는 한국인 여행객은 매년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전년 대비 약 10%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시아국가로는 일본중국에 이어 3번째로 많은 숫자다.

‘2018 페루 여행객 보고서’에 따르면, 페루를 찾는 한국인 여행객은 2013년 이후 꾸준히 늘고 있으며 2018년에는 3만 2000명 이상이 페루를 방문하며 3만 명을 돌파했다. 이는 아시아국가중 4만 7000여 명을 기록한 일본 여행객과 3만 7000여 명의 중국 여행객 다음으로 높은 수치이다.

페루관광청은 “최근 한국에서 무지개산 비니쿤카, 사막 속 오아시스 마을 와카치나 등이 SNS상에서 회자가 되며 사랑받고 있다. 한국은 페루가 주목하는 시장 중 하나이며, 향후 미식∙예술∙어드벤처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페루는 지난해 2018 월드 트래블 어워드에서 ‘세계 최고의 미식 여행지’와 ‘세계 최고의 문화 여행지’로 선정되었으며, 페루의 대표 관광 명소인 마추픽추는 ‘세계 최고의 관광지’로 선정된 바 있다. 

withyj2@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