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삼정회계법인 “5G시대, M&A가 기업 성패 가를 것”

  • 기사입력 2019-03-19 10: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삼정KPMG ‘5G가 촉발한 산업 생태계 변화’ 보고서

[삼정KPMG 제공]

[헤럴드경제=김지헌 기자] 5G 상용화 시대를 맞이해 국내 기업들이 5G가 가져올 비즈니스 생태계 변화에 인수합병(M&A) 등으로 대비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5G 시대가 본격화되면 이를 선제적으로 준비한 기업은 투자 회수 사이클에 들어서겠지만, 주요 비즈니스가 사양 산업이 되면서 쇠퇴하는 기업도 생겨날 것”이란 분석이다.

삼정KPMG는 19일 ‘5G가 촉발한 산업 생태계 변화’ 보고서에서 “5G는 기존에는 볼 수 없던 새로운 모습의 제품과 서비스를 다방면의 산업에서 탄생시키게 된다”며 “글로벌 기업인들과 정책 입안자가 전망하듯이, 5G를 기반으로 비즈니스 생태계 지평에 가속도가 붙고 융합 서비스가 빠른 속도로 진화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초고속ㆍ초저지연ㆍ초연결 등이 5G의 주요 특징으로 지목됐다.

‘초고속’은 5G가 데이터 전송량이 큰 고주파 대역을 사용해 더 많은 데이터를 더 빠르게 전송할 수 있다는 뜻이다. 4G(LTE)와 비교해 이론상 최고속도(20기가비피에스)가 20배, 체감속도(100메가비피에스)가 10배 더 빠르다. 5G는 1밀리초(0.001초)의 ‘초저지연’ 수준을 구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평균 100밀리초를 상회했던 3G보다 100배 더 낮은 수준으로, 10~50밀리초인 4G보다는 10배 이상 개선된 성능이다.

‘초연결’은 자율주행차량과 거의 모든 전자기기, 수많은 센서들이 인터넷에 접속되는 ‘만물인터넷 시대’를 뜻한다. ㎢ 당 100만대 이상 대규모 동시접속이 가능하며 에너지 효율도 100배 개선된다.

이 보고서는 기가비트급 초고속 전송 속도에 힘입어 ▷초고화질 영상 ▷실감형 콘텐츠 ▷고정형 무선 액세스(FWA) 서비스가 주목받고 1밀리초 이하의 초저지연성을 통해 ▷자율주행 ▷스마트 팩토리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가 부상할 것으로 봤다. 또 대규모 단말이 연결될 수 있는 5G의 초연결 특징에 따라 ▷스마트홈ㆍ오피스▷스마트시티 ▷스마트 에너지 부문이 활성화될 것으로 예상했다.

삼정KPMG 스타트업 이노베이션 센터의 김태훈 전무는 “5G는 정보통신기술(ICT) 산업뿐만 아니라 자동차, 제조, 미디어, 헬스케어, 에너지 등 다양한 산업에서 혁신을 불러올 것”이라며 “기업들이 5G 시대에 부상할 새로운 산업과 비즈니스 분야에서기회 영역을 찾고 시장 선점을 위해 체계적 전략 수립과 제휴 협력, M&A 강화를 모색해야 할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raw@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World Bodypainting Festival'
    'World Bodypainting Festival'
  • '아찔한 패션쇼'
    '아찔한 패션쇼'
  • '란제리 패션쇼'
    '란제리 패션쇼'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