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빅뱅 승리 사업파트너 유씨는 박한별 남편”

  • 기사입력 2019-02-22 20:5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osen]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빅뱅 승리와 사업파트너 관계였던 유모 대표가 배우 박한별의 남편으로 알려졌다고 스포츠조선이 단독보도했다.

22일 스포츠조선은 빅뱅 승리는 라멘사업, 라운지바, 투자회사 등을 지주회사 격인 유리홀딩스라는 업체를 통해 관리해 왔다고 전했다.

또 얼마전까지 승리는 유씨와 함께 유리홀딩스의 공동대표였다가 자리에서 물러나면서 현재는 유씨가 단독대표를 맡고 있다고 밝혔다.

유리홀딩스라는 업체명도 유씨의 ‘유’와 승리의 본명 이승현의 ‘리’를 따서 지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매체는 한 투자 관계자가 “유모씨가 박한별의 남편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박한별의 소속사 관계자는 “배우의 사생활”이라며 말을 아꼈다.

husn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The 2019 AVN Adult Entertainment Expo
    The 2019 AVN Adult Entertainment Expo
  •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