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이하늬 “김태희는 은인‥학창시절 내가 보디가드”

  • 기사입력 2019-02-11 07:2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 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캡쳐]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10일 방송된 SBS 예능 ‘미운우리새끼’에서는 배우 이하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신동엽이 이하늬에게 연예게 데뷔 계기를 묻자 이하늬는 “태희언니 없었다면 연예계 일하기 쉽지 않았을 것”이라면서 대학교 같은 동아리 시절 잘 놀던 모습 보고 연예인을 권유했다고 했다. 이하늬는 “너 같은 애가 연예인 해야한다고 했다, 첫 오디션 자리도 주선해줬다”면서 “나에겐 은인같은 언니”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두 사람의 학창시절 인기를 묻자, 이하늬는 “비교할 수 없다”면서 “태희언니는 그야말로 신적인 존재였다, 생생현장 목격감”이라며 입을 열었다.이하늬는 “언니가 강의실 들어가면 바다가 갈라지듯 갈라졌다, 만지는 사람도 있어 내가 제지하며 보디가드 했다”면서“독보적인 존재, 한 번 뜨면 수천명이 모였다”고 말해 당시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날 김건모는 개그맨 고명환이 운영하는 메밀국수 집에서 메밀국수를 엄청 좋아한다며 거리가 1시간 이상 걸리니 아내인 배우 임지은에게 비법을 알려달라고 졸랐다. 이에 고명환은 식당 영업비밀이기에 레시피를 알려주길 마뜩찮아했다. 하지만 김건모의 간곡한 부탁에 결국 고명환은 기계까지 대동해 김건모 집까지 출장을 가게 됐다.

결국 집에서 함께 메밀국수 반죽부터 만들게 됐다. 고명환은 반죽기가 너무 커 못가져왔다며 손으로 반죽을 시작, 제면기로 면을 뽑았다. 메밀국수가 완성돼 가져온 육수와 함께 만든 메밀국수와 비빔국수는보기만해도 군침이 나는 비주얼이었다. 고명환은 “집에서 만들게 될 줄이야”라며 남다른 소감을 전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