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자동차
  • 현대ㆍ기아차 노조 4시간 부분 파업…“광주형 일자리 재추진하면 추가 파업”

  • 기사입력 2018-12-06 15:0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현대자동차 노조가 6일 광주형 일자리에 반대해 부분파업에 돌입했다. 울산 북구 현대차 울산공장 오전 출근조 노동자들이 평소보다 2시간 이른 오후 1시 30분께 일손을 놓고 명촌정문을 통해 나오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제공]

[헤럴드경제=박혜림 기자] 노사민정협의회가 전날 현대자동차와의 합의 사항인 ‘35만대 생산까지 임금ㆍ단체협약 유예’ 조항을 삭제하며 광주형 일자리 사업이 난항에 빠진 가운데, 현대차 노조가 6일 광주형 일자리에 반대하며 부분파업에 돌입했다.

현대차 오전 출근조는 이날 오후 1시 30분부터 파업을 시행, 울산ㆍ전주ㆍ아산공장을 빠져나갔다.

통상 오전 출근조 퇴근 시각은 오후 3시 30분이지만 노조 집행부 파업 지침에 따라 2시간 일찍 퇴근한 것이다.

오후 출근조도 2시간 파업에 돌입해 이날은 평소보다 2시간 빠른 오후10시 30분에 퇴근한다.

기아자동차 노조도 4시간 부분파업에 들어갔다.

현대차 조합원 5만1000여 명, 기아차 조합원은 2만9000여 명 등 모두 8만여 조합원이 파업에 참여했다.

현대차노조는 “광주형 일자리 일부 수정안 의결을 현대차 사측이 거부했지만, 정부와 광주시가 압박하면 언제든 협상이 재개될 수 있다”며 “파업 강행으로 광주형일자리 완전 폐기 의지를 보여주고자 한다”고 밝혔다.

노조는 “협상 재추진 기류가 형성되면 추가파업을 포함한 총력 저지 투쟁에 나설 것이다”고 덧붙였다.

이번 파업은 조합원 총회 등을 거치는 않은 불법 파업이며 현대차 측은 손실에 따른 법적 대응을 검토 중이다.

이날 파업으로 수백억원 상당의 생산 차질이 발생한 것으로 사측은 추산했다.

노조는 7일 추가파업 여부를 검토 중이다.

rim@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