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이언주 “박정희 대통령 천재적…국민 입장에서는 행운”

  • 기사입력 2018-10-24 07:1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바른미래당 이언주 의원이 박정희 전 대통령에 대해 “역대 대통령 중에 천재적인 대통령이었다”라고 평가했다.

이 의원은 지난 22일 일요서울TV ‘주간 박종진’에 출연해 대통령 제도에 관해 토론했다. 카메라 앞에서 이 의원은 “대통령제라는 것은 현대판 황제다”라면서 “현대판 황제가 되려면 외교, 국방, 경제까지 완벽하고 전지전능하게 알아야 한다. (그런데) 그런 사람이 있냐?”고 MC에게 물었다.

MC가 세종대왕을 예로 들자 이 의원은 “독재를 했다는 측면에서는 비판을 좀 받지만, 박정희 같은 분이 역대 대통령 중에는 천재적인 분이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통찰력, 역사관, 경제나 여러 가지를 우리나라의 미래를 꽤 뚫어 본다는 측면에서는 천재에 가까웠다”고 평했다. 그러면서 “이런 대통령이 우리 역사에 나타났다는 것은 우리 국민 입장에서는 행운이다”라고 말했다.

MC가 “좌파 아니었냐? 이 의원이 언제부턴가 우클릭으로 갔다는 얘기가 있다”고 언급하자 이 의원은 “내가 언제 좌파였냐. 어떤 면에서 좌파였냐”고 반문했다.

그러면서“시작이 민주당이어서 선입견을 갖고 보는 거다”라고 한 이 의원은 “내가 좌파였으면 계속 민주당에 있었을 것이다. 집권할 건데”라고 답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