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정두언 “유시민 대선 유력 주자로 부상할 것”

  • 기사입력 2018-10-16 14:0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정두언 전 자유한국당 의원이 유시민 신임 노무현재단 이사장에 대해 “차기 대선에서 유력한 주자로 부상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 전 의원은 15일 KBS1 라디오 ‘오태훈의 시사본부’를 통해 “대권 앞에 장사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 전 의원은 “일단 노무현재단 이사장에 취임했다는 것 자체가 크게 보면 정치행위로 볼 수 있다”며 “그런데 총선 출마를 안 하겠다는 얘기인지 대선 출마를 하지 않겠다는 얘기인지 모르겠지만, 우리나라뿐 아니라 대권 앞에 장사 없다는 생각이다”고 밝혔다. 이어 “대선주자 부분에 가면 다들 욕심을 낸다”고 했다.

정 전 의원은 또 “유 이사장이 그동안 방송에 출연하고 책을 쓰면서 이미지 관리도 잘했기에 인기가 좋다”면서 “차기 대선에서 유력한 주자로 부상할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이어 “자신은 출마하지 않겠다고 하는데, 많은 사람이 ‘당신은 출마해야 한다’고 말하는 분위기가 더 좋을 것”이라며 “오히려 정치적인 수사일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유 이사장은 이날 오전 서울 마포구 노무현재단 회원카페 ‘한다’에서 열린 재단 이사장 이·취임식에서 “임명직 공무원이 되거나 공직선거에 출마하는 일은 제 인생에는 절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