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中관광객, 스웨덴서 무단 체크인 하려다 쫓겨나자 中정부 ‘발끈’

  • 기사입력 2018-09-16 17:1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중국인 관광객이 스웨덴 경찰에 의해 호스텔에서 쫓겨나는 모습. [사진=연합뉴스]

-中대사관 “경찰관들에 의해 푸대접…충격·분노” 사과 요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중국인 관광객이 스웨덴에서 경찰에 의해 호스텔에서 쫓겨난 사건에 중국 정부가 개입하면서 논란이 커지고 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16일 보도한 바에 따르면 중국인 관광객 정(曾) 모 씨는 지난 2일 자정을 갓 넘은 시간에 스웨덴 수도 스톡홀름의 한 호스텔을 부모와 함께 찾았다가 겪은 사건을 위챗(微信·중국판 카카오톡)에 올렸다.

당초 이들은 이날 오후 2시부터 호스텔에 투숙할 예정이었으나, 너무 일찍 호스텔을 찾아갔다.

정 씨 가족은 호스텔 측에 입실 시간까지 로비에 머무를 수 있게 해달라고 요청했으나, 호스텔 직원은 이를 거부하고 경찰을 불렀다.

현장에 도착한 경찰은 이들을 강제로 호스텔 로비에서 끌어내 경찰차에 태웠고, 공동묘지 인근에 이들을 내려놓았다고 정 씨는 주장했다.

정 씨가 위챗에 올린 동영상은 그의 아버지가 길바닥에 놓은 짐 더미에 기대 누워있고, 어머니가 그 곁에 앉아있는 모습이 비쳤다.

그는 당시 자신들의 부모가 아팠음에도 불구하고 경찰에 의해 끌려나갔다고 주장했지만, 호스텔 측은 “관광객들이 쉴 수 있는 라운지 공간이 없다”고 반박했다.

정 씨는 그날 스톡홀름 경찰과 주스톡홀름 중국 대사관에 항의를 제출했다.

주스톡홀름 중국 대사관은 15일 스톡홀름 경찰이 정 씨 가족에 부당한 대우를 했다며 사과할 것을 요구하는 성명을 냈다.

이 성명에서 “우리는 스웨덴 경찰에 충격과 분노를 느꼈으며, 그들의 행동을 강력하게 비난한다”며 “스웨덴 정부가 이 사건에 대해 아직 중국 정부에 답변하지 않은 것도 매우 당혹스럽다”고 밝혔다.

이에 스톡홀름 경찰은 이메일 성명을 내고 “이번 사건과 관련된 통지를 받았으며, 검찰이 향후 조치를 위한 사전 조사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