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상처 공개’ 구하라 남자친구…“변호사 선임” 법정공방 예고

  • 기사입력 2018-09-16 15: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 소스=연합뉴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진실공방을 벌이고 있는 구하라와 남자친구 A씨가 변호사를 선임하고 법정공방을 예고했다.

구하라는 쌍방폭행을 주장하고 있으나 남자친구 A씨는 언론에 상처를 공개하며 자신이 일방적인 피해를 입었다고 맞서고 있다.

15일 A씨는 조선일보와의 인터뷰를 통해 “난 태어나서 그 어떤 누구에게도 주먹을 휘두른 적이 없다. 더군다나 여자에게는 그런 적이 없다”며 “만약 구하라가 멍이 들었다면 나를 때리고 할퀴는 그녀를 진정시키기 위해 신체적 접촉이 있었을 뿐, 직접적인 내 주먹이나 다른 폭력에 의한 것은 아니다. 이것은 맹세한다”며 억울함을 쏟아냈다.

이어 그는 “구하라가 멍이 들었다면 나를 때리고 할퀴는 것을 진정시키려는 신체접촉 과정에서 일어날 수 있었을 뿐이다. 다른 폭력 때문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인터뷰 과정에서 구하라에게 할퀴었다고 주장하는 얼굴 상처를 공개하기도 했다.

구하라와 남자친구 A씨는 과거 한 케이블방송에서 처음 만났다. A씨 말에 따르면 구하라가 먼저 SNS를 통해 연락했고, 두 사람은 3개월여 만남을 가졌으나 A씨가 헤어지자고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A씨는 “지인의 도움으로 변호사를 선임했다. 향후 경찰 조사에 최대한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