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김부선 “이재명 지사로 99% 오해, 죄송”…페북 사진 또 변경

  • 기사입력 2018-08-14 07:0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김부선 페이스북]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배우 김부선이 프로필 사진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13일 김부선은 이날 새벽 SNS 프로필 사진을 한 중년 남성 사진으로 바꿔 관심을 모았다. 일부 네티즌은 사진 속 남성이 스캔들 논란이 일었던 이재명 경기지사가 아니냐고 의혹을 제기했고, 이에 관심이 더욱 쏠렸다.

하지만 해당 남성은 이 지사가 아닌 한 지역 언론사 기자인 것으로 밝혀졌고, 이에 김부선이 왜 해당 사진을 프로필로 설정했는지 해명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커졌다.

다른 인물로 확인되자 김부선은 “이 지사로 99% 오해했다”고 잘못을 인정했다.

김부선은 “A 선생님께 조금 전 사과 말씀 전했다. 내용은 아래와 같다”라며 해당 기자와 주고받은 메시지를 공개했다.

김부선은 메시지를 통해 “오래전 이재명(경기지사)과 사진 서로 찍고 할 당시 클로즈업 사진을 찍은 적이 있다. 복원을 두 번이나 했는데 여의치가 않았고 이게 누구냐고 전문가가 물어서 저는 이 지사로 99%로 오해했다”고 말했다.

이어 “선생님 프로필 사진이 왜 저장되어 있는지조차 그간 충격이 많아 혼돈했다. 죄송하다. 이해 바란다. 사진 삭제해야 한다면 그리하겠다. 죄송하다”고 전했다.

김부선은 현재 프로필 사진을 바꾼 상태다.

앞서 김부선은 올해 치러진 6·13 지방선거 당시 지난 2007년 12월 인천 바닷가를 배경으로 촬영한 사진을 공개하며 “저희 집에 태우러 와서 이동해 바닷가에 가서 찍은 것이다. 거기서 낙지를 먹고 이 분(이 지사)이 카드로 밥값을 냈다”고 말해 이 지사와 자신과의 불륜설이 사실임을 주장한 바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