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건강정보
  • [생생건강 365] 항암화학 요법의 간암치료

  • 기사입력 2018-06-14 07:1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김태열 기자] 전신에 암이 전이되었을 때 종양혈액내과에서는 항암화학요법을 시행합니다. 항암화학요법은 경구약제나 혈관주사를 통해 항암제를 투여하는 것을 말합니다. 전신에 걸쳐 진행되기 때문에 암의 위치와 상관없이 치료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간암치료에는 주로 표적치료제가 사용되는데, 이는 암세포 성장에 필요한 혈관 형성을 억제하고 암세포의 증식을 막습니다. 다만 모든 간암 환자에게 적용되는 것은 아닙니다. 간 기능이 좋고, 전신상태가 안정적일 경우에만 치료 가능합니다. 


치료를 시작하기 전, 환자나 보호자가 약물의 한계와 부작용에 대해 자세히 아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대개 효과가 지속되는 기간은 3~5개월입니다. 특히 전신에 암세포가 전이된 환자의 경우 남은 수명이 통상적으로 길지 않은 시점에서 약물을 복용하기 때문에 더욱 효과가 적은 것처럼 보이기도 합니다.

약물을 복용한 후 2~3개월마다 컴퓨터전산화단층촬영(CT)을 시행해 치료 효과가 유지되는지를 판단합니다. 가장 흔한 부작용은 설사와 피로감이며 약 20~30%의 환자에서 발생합니다. 이외에도 탈모, 골수기능 저하에 따른 혈구 감소, 고혈압, 식욕부진, 울렁거림 등의 다양한 증세가 나타날 수 있습니다. 치료를 시작한 후에는 사소한 이상 증세라도 즉시 담당 주치의에게 알리고 상의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부작용을 최대한 줄여 효과적인 치료제를 가능한 오래 유지하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병이 악화되거나 감당하기 어려운 부작용으로 더 이상 경구약물치료를 유지하기 어렵게 되면, 주사항암화학요법을 고려할 수 있습니다. 정맥주사의 형태로 투약 받기 위해서는 일정 기간 입원이 필요하며, 3~4주 간격으로 반복해서 주사를 맞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간 기능과 전신 상태가 좋을 때에만 가능한 치료법이기 때문에 담당 주치의와 상의 후 결정해야 합니다.

<도움말:경희대학교병원 종양혈액내과 맹치훈 교수>

kty@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