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틸러슨 美국무 이어 골드스타인 차관도 해임

  • 기사입력 2018-03-14 06:3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틸러슨 경질에 불만 섞인 성명 발표 후 파면

[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갑작스러운 렉스 틸러슨 국무장관 경질에 이어 스티브 골드스타인 공공외교·공공정책 담당 차관도 해임됐다.

AP통신 등 외신은 13일(현지시간) 복수의 정부 인사를 인용해 골드스타인 차관이 틸러슨 장관의 경질과 관련한 성명을 발표한 직후 해임을 통보받았다고 보도했다.

골드스타인 차관은 이날 오전 트럼프 대통령이 트위터를 통해 틸러슨 장관 경질을 발표하자, 틸러슨 장관은 경질 이유조차 모르고 있었다는 내용의 불만 섞인 성명을 발표했다.

스티브 골드스타인 미국 국무부 차관. 사진출처=미 국무부 홈페이지

그는 성명에서 “국가 안보에서 매우 중요한 진전이 이뤄지고 있기 때문에 틸러슨 장관은 잔류 의지가 확고했다”며 “틸러슨 장관은 대통령과 대화하지 않았으며 경질 이유도 알지 못한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이 틸러슨 장관에게 아무런 설명 없이 해임했다는 것이다.

이는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9일 존 켈리 비서실장을 통해 아프리카를 순방 중이던 틸러슨 장관에게 경질 소식을 통보했다는 백악관의 설명과는 다른 것이다.

골드스타인 차관은 해임 통보를 받은 뒤 “제 일생의 영광이었으며 이런 기회를 준 대통령과 국무장관에게 감사한다”며 “나는 좀 쉬기를 고대하고 있다”고 말했다고 AFP통신은 전했다. 골드스타인 차관은 3개월이라는 초단임 차관이 됐다.

pink@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