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4050 1인가구, 소득 많아도 허리띠 졸라맨다

  • 기사입력 2018-03-13 11:4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신한카드·과통부 빅데이터 분석

늘어나는 중장년층 1인 가구가 다른 세대보다 수입이 많아도 교통, 의료 등 꼭 필요한 비용이 아니면 돈을 잘 쓰지 않는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신한카드 고객의 2017년 소비 빅데이터와 1인 가구 2500명 서베이 결과를 결합한 중장년층 1인 가구의 소비 특성을 13일 공개했다.

지난해 기준 월평균 300만원 이상 소득 고객의 50대 비중은 42.5%로, 20대(14.3%), 30대(32.5%), 40대(38.7%)를 제치고 가장 높았다. 월평균 1인당 이용금액 규모는 30대를 1로 기준시 20대 0.9, 40대 0.99, 50대 0.62로 나타났다. 50대 1인 가구는 30대가 매달 쓰는 지출액의 60%밖에 쓰지 않는다는 얘기다.

4050 중장년층은 의료ㆍ교통 등의 일상생활에 필수적인 비용은 쓰지만 외식과 쇼핑에는 돈을 아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영역별 이용 비중을 보면, 의료ㆍ교통 이용 비중은 20대 24.3%, 30대 27.5%, 40대 34.7%, 50대 34.6%로 4050세대가 높았다. 반면 외식ㆍ쇼핑의 경우 20대 69.7%, 30대 67%임에 비해 4050세대는 각각 60.1%, 59.3%로 상대적으로 낮았다.

중장년층 1인 가구는 감성적 측면에서 어려움을 느끼고 여가활동에 대한 소비욕구는 강했다.

1인 가구로서 식사와 일상활동에서 불편하다는 답변은 2030세대는 각각 38.5%, 27.2%, 4050세대는 39.9%, 28.2%로 차이가 적었다. 하지만 여가활동에서는 2030세대와 4050세대의 비중은 각각 16.2%와 25.3%로 격차가 컸다.

신한카드는 “중장년층 1인가구는 혼자 할 수 있는 일상적인 활동보다는 함께하는 여가 활동에 갈증이 큰 것”이라고 설명했다.

성별에 따른 차이는 있었다. 감성적으로 어렵다고 응답한 중장년층의 성별 비중은 40대, 50대 여성이 41.7%, 34.8%로 40대와 50대 남성 44.9%, 54%보다 상대적으로 낮았다. 이용영역 비중도 4050 여성의 경우 쇼핑 49.9%, 여가 6.5%인 반면 남성은 의료ㆍ교통에서 36.8%의 높은 이용 성향을 보였다. 

도현정 기자/kate01@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