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당
  • 한국당 2기 혁신위 출범…김용태 “정책혁신, 文 포퓰리즘” 방점

  • 기사입력 2018-01-14 12:5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재인 포퓰리즘, 수득주도 성장의 허구성” “최우선은 정책혁신”

- 이병태 “경제자유도 높은 나라가 많은 문제로부터 자유로워”



[헤럴드경제=홍태화 기자] 자유한국당 2기 혁신위원회가 출범했다. 내용은 정책혁신, 방향은 대여투쟁으로 잡았다. 1기는 내부 인적청산이 중심이었다면 2기 중심은 정책 혁신이 최우선이라는 이야기다.

김용태 한국당 혁신위원장 14일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가지고 “포퓰리즘에 흘들리고 있다”며 “인기 영합 포퓰리즘 자신만이 정의라고 해서는 대한민국이 발전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2기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정책 혁신이고, 이점이 최우선이다”고 덧붙였다.
[자유한국당 김용태 제2혁신위원장이 14일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제2기 혁신위 인선발표에서 “올해는 국민에게 다시 희망을 드리는 보수가 돼야 한다”고 발언하고 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김 혁신위원장은 “문재인 정부는 독주하고 있다”며 “국민 목적지가 제시되지 않은 기관차에 몸을 실었다”고 지적했다. 그는 통화에서 “콘텐츠 핵심은 문 정부가 제대로 가고 있는지 점검하는 것”이라며 “최저임금 문제와 함께 미몽에 빠진 소득주도 성장이 얼마나 허황한지에 대해 싸울 것이다. 이 점이 중심이다”고 밝혔다.

앞서 ‘문재인 포퓰리즘’이라는 책을 발간한 김 혁신위원장인 만큼, 문 정부가 주장하는 경제 정책에 대한 비판과 대안을 제시하겠다는 것이다. 당내 경제통인 김종석 한국당 의원과 이병태 카이스트 경영대 교수를 위원으로 선임한 점도 이 때문으로 분석된다.

이외에도 전옥현 전 국가정보원 제1차장, 박수화 위원은 현재 씽크탱크 바이메이카피 대표, 김선영 ㈜이엠지아시아 감사, 김인호 반디협동조합 대표, 김나율 레드데마인즈 대표 등이 선임됐다.

이번에 혁신위원으로 선임된 이 교수는 “누누히 강조하지만 경제자유도가 높은 나라가 많은 문제로부터 자유롭다”며 “우리나라가 경제자유도를 줄이는 쪽으로 가고 있는데 그런 것에 대한 대안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th5@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