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靑, “文대통령 난징대학살 발언, 인류 보편적 정서 차원”

  • 기사입력 2017-12-13 20:4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중국 베이징=김상수 기자]문재인 대통령이 13일 방중 일정 첫날 난징대학살을 언급한 것과 관련, 청와대는 “인류 보편적 감정과 정서 차원의 발언”이라고 설명했다. 


[사진 = 연합뉴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이날 중국 정부 차원의 대대적인 추모행사가 있었기 때문에, 그와 관련된 발언을 한 것”이라며 “처음부터 (방중) 날짜를 맞춘 것도 아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는 한중, 한일 문제 등을 넘어서 인류 보편적인 상처에 대한 치유의 입장을 표현한 것”이라며 “사람과 생명에 대한 존중을 담은 발언으로 이해하면 된다”고 덧붙였다.

이날 문 대통령은 재중국 한국인과의 오찬간담회나 한중 비즈니스 포럼 등에 참석, “한국인은 중국인이 겪은 고통스러운 사건에 깊은 동질감을 갖고 있다. 저와 한국인들은 동병상련의 마음으로 희생자를 애도하며 아픔을 간직한 많은 분들께 말씀을 드린다”고 애도 뜻을 표했다.

문 대통령이 방중한 이날은 난징대학살 80주년 추모일로, 난징대학살은 중일전쟁 당시 30만명 넘는 중국인이 일본군에 학살된 사건이다. 이날 문 대통령은 베이징에 도착했을 때에도 노영민 주중 대사를 공항 영접 대신 난징대학살 추모식에 참석하라고 지시했다.

dlcw@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