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수도권 소형 아파트 돌풍 ‘진행형’

  • 기사입력 2017-12-08 09:03 |정찬수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1~11월 청약경쟁률 10.7대 1 ‘최고’
소형 마감률 78%…중형 69% 제쳐
수요 꾸준…서울 아파트값 11.41% ↑

[헤럴드경제=정찬수 기자]올해도 소형 아파트의 돌풍이 매서웠다. 청약경쟁률은 대형의 2배에 달했다. 매매가격 상승도 두드러졌다. 꾸준히 값이 오르니 수요자들의 관심은 잇딴 규제에도 식지 않았다.

8일 부동산114가 금융결제원 자료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올해 1월~11월까지 수도권에서 1순위 청약을 받은 아파트(총 835개 주택형)의 면적별 청약경쟁률은 전용 60㎡ 이하 소형 아파트가 10.7대 1로 가장 높았다. 전용 85㎡ 초과 대형(5.9대 1)보다 2배 수준이다.

특히 소형은 222개 주택형 중 174개(78%)가 1순위에서 모집 가구 수를 채우며 78%의 마감률을 보였다. 각각 69%, 64%의 마감률을 기록한 중형(449개 주택형 중 311개)ㆍ대형(164개 주택형 중 106개)과 대비된다.

분양ㆍ재고시장에서 소형 아파트의 돌풍은 여전했다. 청약경쟁률은 중형ㆍ대형을 웃돌았고, 매매가격 상승도 두드러졌다. 특히 1순위 청약자격이 강화된 이후 소형에 대한 관심은 더 커졌다. 사진은 ‘고덕 아르테온’ 견본주택 모습. [사진제공=현대건설]

소형 아파트의 인기는 ‘8ㆍ2 부동산대책2에 따라 조정대상지역의 1순위 청약자격이 강화된 이후에도 계속됐다. 1순위 청약자격 강화가 시행된 9월 20일~11월 말까지 수도권 소형의 청약경쟁률은 11.55대 1이었다. 중형(6.59대 1)ㆍ대형(4.44대 1) 경쟁률은 물론 올해 소형 평균 청약률(10.7대 1)을 웃돌았다.

현대건설이 지난 11월 서울 영등포구 신길뉴타운에서 청약을 받은 ‘힐스테이트 클래시안’ 전용 49㎡는 6가구 모집에 873명이 몰려 145.5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한달 앞서 삼성물산이 서울 서대문구 가재울뉴타운에 선보인 ‘래미안 DMC 루센티아’ 전용 59㎡는 49가구 모집에 1454명이 접수해 평균 29.67대 1을 기록했다.

매매시장에서도 소형 아파트의 가격 상승률은 돋보인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올해 수도권 소형 아파트는 7.15% 상승하며 중형(6.43%)ㆍ대형(5.09%)을 제쳤다. 이 기간 서울에선 소형 아파트가 무려 11.41% 오르며 수도권 평균(6.11%)을 웃돌았다.

김규정 NH투자증권 부동산연구위원은 “도심 역세권과 입지적으로 보유가치가 높은 소형 아파트를 수익화하는 방향으로 투자수요가 쏠릴 전망”이라며 “실수요 중심의 소형아파트 시장은 소폭 오름세를 유지하며 전반적으로 진정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건설사들이 분양을 서두르면서 소형 아파트 선택권은 넓어질 걸로 보인다. GS건설과 두산건설은 이달 경기도 광명시 광명뉴타운 16R구역에서 ‘광명 에코 자이위브(32∼84㎡ㆍ2104가구)’를 공급한다. 일반분양분 910가구의 82%인 752가구가 전용 59㎡ 이하 소형이다. 대우건설은 경기도 하남시 현안사업1지구 1블록에서 ‘하남 힐즈파크 푸르지오’를 분양한다. 전용 60㎡ 이하 100% 소형으로 이뤄진다.

두산건설은 경기도 시흥시 대야동 303 일원에 ‘대야역 두산위브 더파크’를 선보일 예정이다. 총 1382가구 중 전용 59㎡ 이하가 절반(54%)이다. 또 현대건설은 1월 경기도 화성시 동탄2신도시 C-1블록에서 ‘힐스테이트 동탄 2차(54㎡ㆍ443가구)’를 분양한다. 오피스텔은 전용면적 22ㆍ42㎡ 236실이 포함된다.

건설사들의 분양을 서두르면서 소형 아파트 선택권은 넓어질 걸로 보인다. GS건설과 두산건설은 이달 경기도 광명시 광명뉴타운 16R구역에서 ‘광명 에코 자이위브(32∼84㎡ㆍ2104가구)’를 공급한다. 임대와 조합원분을 제외한 910가구가 일반분양분이다. 대우건설은 경기도 하남시 현안사업1지구 1블록에서 ‘하남 힐즈파크 푸르지오’를 분양한다. 전용 60㎡ 이하 100% 소형으로 이뤄진다.

두산건설은 경기도 시흥시 대야동 303 일원에 ‘대야역 두산위브 더파크’를 선보일 예정이다. 총 1382가구 중 전용 59㎡ 이하가 절반(54%)이다. 또 현대건설은 1월 경기도 화성시 동탄2신도시 C-1블록에서 ‘힐스테이트 동탄 2차(54㎡ㆍ443가구)’를 분양한다. 오피스텔은 전용면적 22ㆍ42㎡ 236실이 포함된다.

andy@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