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서울교통공사, 신입 429명 블라인드 선발

  • 기사입력 2017-10-13 06:00 |한지숙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 13~20일까지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서 접수

[헤럴드경제=한지숙 기자] 서울 지하철 1~8호선을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가 2017년 신입사원을 모두 429명 규모로 모집한다. 공사는 특히 입사지원서나 면접에서 학력, 출신지역 등을 뺀 블라인드 채용을 시행한다.

공사는 일반신규 336명, 고졸 기능인재 43명, 장애인 35명, 보훈대상자 15명을 구분해 선발한다고 13일 밝혔다.

지방공기업 중 선도적으로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기반 직무능력중심 채용을 도입한다. 입사지원서와 면접시험 시 출신지역, 가족관계, 신체조건, 학력 등 차별적 요소를 완전히 배제한다.

또한 제2종 전기차량운전면허 소지자는 지원 분야에 관계없이 가산점을 부여하며, 사무분야(역무업무 담당)는 기술계 자격증 소지자에게 가산점을 부여함으로써 직무능력과 기술력을 갖춘 지원자를 우대한다.

일반신규 분야는 사무 155명, 승무 72명, 차량 27명, 기술 81명, 영양조리 1명을 모집한다. 학력ㆍ연령 등 지원 자격에는 제한이 없으나 업무특성상 주ㆍ야간 교대근무가 가능해야 한다.

단 승무는 제2종 전기차량운전면허 소지가 필수이며 영양조리는 관련 면허 및 경력이 있어야 지원이 가능하다.

고졸 기능인재 분야는 서울시내 기술ㆍ기능계 고등학교 졸업(예정)자로 상위 석차비율은 30% 이내이며 학교장의 추천을 받아 지원할 수 있다. 사무 13명, 차량 9명, 기술 21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또한 사회적 약자 배려 차원에서 장애인 35명, 보훈대상자 15명도 함께 모집할 예정으로, 사무 28명, 차량 6명, 기술 16명을 선발한다.

입사지원서 접수기간은 13일부터 20일까지다. 공사 인터넷 홈페이지(www.seoulmetro.co.kr)에서 지원하면 되며, 필기시험은 11월 5일에 실시한다.

김태호 공사 사장은 “스펙이 아닌 직무능력중심 채용과 고졸 기능인재, 장애인, 보훈대상자를 함께 채용함으로써 청년일자리 창출에 적극 동참하고 다양한 인재도 만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능력과 열정을 가진 여러분들의 많은 지원 바란다”고 말했다.

/jshan@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포토슬라이드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