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제분쟁
  • 중국, 티베트는 싫어.. 여수 세계불교도대회서 중국 항의로 티베트 대표단 퇴장

  • 기사입력 2012-06-12 19:4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생생뉴스] 전남 여수에서 열리고 있는 제 26차 세계불교도대회(WFB) 한국대회에서 티베트 대표단이 퇴장당하는 사태가 발생했다.

12일 WFB 대표자회의 참석자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께 대회장인 여수 디오션리조트 행사장에서 중국 대표단 측이 ‘페마 친조르’ 티베트 망명정부 종교성 대표등 3명에게 “나가달라”고 요구했다는 것.

티베트 망명정부를 대표해 참석했다는 이유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티베트 페마 친조르 대표 등은 WFB 공식지부 자격으로 참여한 만큼 이를 거부하며 항의했으나, 중국 측의 거센 항의를 받은 WFB 세계본부의 요구로 회의장에서 나갔다.

대회 조직위의 한 관계자는 “WFB 지부의 정당한 자격으로 참석한 티베트 대표단을 강제로 퇴장시킨 것은 적절치 못하다”며 WFB 세계본부와 중국 대표단을 설득해 봤으나 소용이 없었다“고 밝혔다.

한편 전세계 1000여명의 불교지도자와 불자 등이 모인 이번 대회는 박람회 기간인 11일부터 16일까지 열린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